송은이·김숙 “1월 8일, 이봉창 의거일 기억합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1월 8일 ‘이봉창 의거일’ 관련 ‘대한민국 역사, 실검 프로젝트’의 카드뉴스. /

코미디언 송은이와 김숙이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와 힘을 모아 1월 8일 ‘이봉창 의거일’에 맞춰 ‘대한민국 역사, 실검 프로젝트’를 펼친다.
‘대한민국 역사, 실검 프로젝트’는 대한민국의 역사적인 날에 맞춰 그날의 정확한 한국사 지식을 누구나 다 이해하기 쉬운 카드 뉴스로 제작하여 SNS에 널리 퍼트리는 대국민 역사교육 캠페인이다.

이번 주제는 1932년 1월 1일 이봉창 의사가 경시청 앞을 지나가는 일왕 히로히토를 향해 수류탄을 던진 날로 의거는 실패했지만, 침체된 임시정부의 항일운동이 되살아난 계기가 된 사건임을 전하고 있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올해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는 역사적인 해이다. 이를 기념해 대한민국 독립운동 역사의 의미 있는 날을 기억하자는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팔로워 수가 많은 유명인사들과 캠페인을 펼친다면 많은 SNS 사용자들에게 전파될 것이고, 실시간 검색어까지 등장할 수 있게 돼 더 많은 네티즌들에게까지 알려지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캠페인에 동참한 송은이와 김숙은 “의미있는 역사 캠페인에 참여해 기쁘다. 특히 많은 팔로워들이 오늘을 기억하며 ‘좋아요’를 통해 주변에도 널리 알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