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리 푸스, 에이핑크 박초롱 ‘Done For Me’ 커버 무대에 감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찰리푸스 트위터 캡처/사진제공=PlanA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Charlie Puth)가 에이핑크 박초롱에 대해 언급했다.

찰리 푸스는 지난 6일(한국 시각) 에이핑크 팬이 올린 박초롱의 콘서트 솔로 무대 영상을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리트윗했다.

그는 자신의 곡 ‘Done For Me’를 커버한 박초롱의 영상을 리트윗한 글에 “와우 누구야?(Wow who is that)”라며 놀라움을 표했다.

박초롱은 지난 5일 열린 에이핑크 5번째 단독 콘서트 ‘2019 PINK COLLECTION : RED & WHITE(2019 핑크 컬렉션 : 레드 & 화이트)’에서 찰리 푸스의 ‘Done For Me’를 커버한 솔로 무대를 선보였다. 박초롱은 자신만의 청순하면서도 고혹적인 무대를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찰리 푸스는 최근 “방탄소년단의 음악을 정말 좋아한다(I really like BTS’s music)”라는 글을 남기며 방탄소년단의 팬임을 자처하고, 워너원 하성운 등의 스타들을 언급해 화제를 모았던 바 있다. 찰리 푸스의 언급에 박초롱에게도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는 후문이다.

박초롱이 소속된 에이핑크는 지난 5일~6일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2019 PINK COLLECTION : RED & WHITE(2019 핑크 컬렉션 : 레드 & 화이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오늘(7일) 미니 8집 ‘PERCENT’를 발매하고, 신곡 ‘%%(응응)’으로 활동에 나선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