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T7의 레알타이’ 뱀뱀 “진영은 잘생겨서 괜찮은데 문제는 우리”

[텐아시아=우빈 기자]
갓세븐,뱀뱀,갓세븐의레알타이

그룹 갓세븐 뱀뱀이 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IFC몰 CGV에서 열린 XtvN ‘GOT7의 레알타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갓세븐(GOT7) 뱀뱀이 새로운 매력을 예고해 기대를 높였다.

XtvN 새 예능프로그램 ‘GOT7의 레알타이’ 제작발표회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CGV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갓세븐 멤버 마크, 영재, 뱀뱀과 이원형PD가 참석했다.

이날 뱀뱀은 새로운 매력을 묻는 질문에”진영이 형은 워낙 잘생겨서 안 꾸며도 꾸민 듯했다. 그래서 문제가 없었는데 우리가 문제”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무대에서는 화려하게 화장을 하는데 ‘레알타이’에서는 싹 날아갔다. 민낯이나 씻고 나온 모습 등 그동안 볼 수 없던 모습을 팬들께서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새로운 매력을 예고했다.

영재는 “그냥 웃긴 모습이 많았다. 자화자찬은 아닌데 우리가 되게 재밌는 사람, 웃길 수 있다는 사람이라는 걸 깨달았다. 특히 마크 형이 좀 많이 웃겼다. 허를 찌르는 말이 많고 일명 ‘팩트 폭행’을 해서 인상 깊었다”고 밝혔다. 마크는 “저는 그냥 편했다. 낯가림이 있는 편인데 편하게 촬영하면서 제 모습을 좀 더 보여드린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