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조보아, 로맨틱 반지 이벤트…9년만 ‘심쿵’ 고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 조보아의 고백 이벤트. /사진제공=SBS ‘복수가 돌아왔다’

SBS ‘복수가 돌아왔다’에서 유승호와 조보아가 로맨틱한 분위기 속에서 ‘반지 고백 이벤트’를 선보인다.

지난 방송분에서는 복수(유승호)와 수정(조보아)은 9년 만에 극적으로 화해를 했다. 복수는 수정에게 9년 동안 참아왔던 애정표현을 쏟아냈다. 더욱이 복수와 수정은 박쌤(천호진)의 계획으로 함께 한 충주 답사에서 어두운 밤 황홀한 조명을 뒤로 한 채 마음을 확인하는 키스로 본격적인 로맨스를 예고했다.

이와 관련 유승호와 조보아가 로맨틱한 분위기를 물씬 풍기며 ‘반지 고백 이벤트’를 펼치는 모습이 포착됐다. 극 중 복수가 수정을 위해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한 장면. 촛불로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당신의 부탁 사무실 안에서 수정을 지긋이 바라보던 복수가 꽃다발과 반지 케이스를 건넨 후 해맑은 미소를 지어보인다. 수정 또한 복수가 건넨 꽃다발과 반지 케이스를 받아들고 싱그러운 미소로 화답하고 있다. 복수가 수정에게 선물한 이벤트는 어떤 모습일지, 또 어떤 달달한 고백 멘트로 여심을 심쿵하게 만들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제작진은 “유승호와 조보아가 극 중 복수와 수정의 애틋하면서도 설레는 감정을 200% 표현해내면서, 촬영장 또한 핑크빛으로 물들이고 있다”며 “9년 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사랑을 한꺼번에 풀어내고 있는 두 사람의 로맨틱 행보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복수가 돌아왔다’ 15, 16회 방송분은 오는 1월 7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