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원, 새해 인사 “1월 일본 앨범 발매로 활동 시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호원(호야). 사진제공=글로리어스

가수이자 배우 이호원(호야)가 새해를 맞아 7일 오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이호원은 “벌써 2019년의 한 주가 지나고 있습니다. 작년 새해 인사 때처럼 이번 새해도 촬영과 스케줄로 바쁘게 보내고 있습니다. 팬 여러분들의 사랑 덕분입니다”라고 했다.

이어 “2018년 솔로 가수 데뷔부터 드라마 출연, 연말 팬미팅까지 많은 일을 했습니다. 2019년도 1월 일본 앨범 발매를 시작으로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니 기대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이호원의 일본 활동은 1월 솔로 앨범 발매와 함께 시작된다. 1월 23일부터 27일까지 도쿄, 오사카 등에서 발매 기념 이벤트를 펼친다. 또한 출연작인 드라마 ‘마성의 기쁨’이 일본 위성극장에서 1월 말 처음 방송된다.

이호원은 “저 호야 뿐만 아니라 사랑하는 분들과 행복한 추억 만드는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 감기 조심하시고 기해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덧붙였다.

이호원은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의 ‘2019 신년특집’ 우승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