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d, 열정 쏟은 20주년 앨범 ‘THEN&NOW’…윤계상 “꾸미지 않은 멋스러움”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god ‘THEN&NOW’ 준비과정 / 사진제공=sidusHQ

그룹 god(이하 지오디)가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THEN&NOW’의 발매를 앞두고 멤버들의 준비 모습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지오디가 7일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준비에 한창인 윤계상, 데니안, 김태우가 녹음실, 회의실 등 각자의 자리에서 진지하게 임하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오디는 더욱 의미 있는 20주년을 위해 멤버 전원이 각각 역할을 맡아 앨범과 공연에 참여함으로써 가장 지오디 다운 20주년 프로젝트를 만들어 가고 있다.

김태우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아 앨범 콘셉트 기획부터 선공개곡 ‘눈이 내린다’의 작사, 작곡에도 참여해 지오디 특유의 색깔과 감성이 물씬 담긴 곡으로 탄생시켰다. 또, 박진영, 아이유, 조현아, 헨리, 양다일, 정동환 등 함께 참여한 아티스트들의 섭외에 직접 뛰어다니며 열정을 쏟았다. 김태우는 “지오디 감성의 신곡들과 새로운 사운드로 재해석한 기존곡들로 과거와 현재 그리고 앞으로의 지오디까지 기대하게 만드는 앨범이 되길 바라며 만들었다”고 소개했다.

데니안은 더블 타이틀곡 ‘눈을 맞춰’ 작사에 참여, ‘거짓말’, ‘촛불 하나’, ‘하늘 속으로’. ‘모르죠’등 지오디의 히트곡뿐 아니라 ‘사랑비’, ‘I know’등 멤버들의 솔로곡과 윤계상의 출연 드라마 ‘태양은 가득히’까지 총 42개의 제목으로 녹여냈다. 20년 동안 함께 해오며 잠시 떨어진 시간도 있었지만 이제는 계속 눈을 맞춰 팬들과 함께 노래하고 싶은 마음을 담아 팬들을 향한 사랑을 잘 알 수 있게 했다.

윤계상은 앨범의 재킷 이미지를 담당해 인위적으로 만들어낸 모습보다는 지오디의 20년이란 시간을 자연스럽게 드러내면서도 꾸미지 않은 멋스러움이 담기길 바라는 마음으로 포토그래퍼를 직접 섭외했다. 뿐만 아니라 콘셉트 회의를 진행하고 촬영 현장에서 의견을 내는 등 적극적인 참여로 앨범을 완성시켰다. 이에 화보를 방불케 하는 이미지들이 탄생해 앨범에 72장 포토북으로 수록되어 팬들에게 더욱 특별한 선물이 될 전망이다.

‘THEN&NOW’는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