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션, 나눔과 봉사의 가치 전파 ‘선한 영향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사진제공=SBS

사부 션을 만나 나눔의 행복을 체험한 SBS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집사부챌린지’를 통해 작은 선행으로 큰 행복 얻기 전파에 나섰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일 방송된 ‘집사부일체’는 2049 타깃시청률 5.5%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1박 2일’(4.9%), MBC ‘궁민남편’ (2.0%)을 제치고 어김없이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가구 시청률 역시 지난 주 대비 상승한 10.2%로 분당 최고 시청률은 11.3%(수도권 2부)를 기록했다.

이날 ‘집사부일체’는 2019년 첫 사부로 션이 등장한 가운데 ‘따뜻한 새해 만들기’ 특집으로 꾸며졌다. 달동네에서 모인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는 산더미처럼 쌓여있는 연탄 3000장과 함께 션을 발견했다. 션은 네 멤버에게 “연탄 3000장을 날라야 한다”며 “오늘 대한민국 온도를 1도 올려보자”라고 멤버들을 격려했다.

연탄 나눔 봉사에 앞서 멤버들은 현장에서 정혜영과 션·정혜영 부부의 4남매 하음, 하율, 하랑, 하엘이도 깜짝 만났다. 아이들은 도착하자마자 자연스럽게 지게를 지고 연탄을 나르는 모습으로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션은 “항상 아이들과 함께 해왔다. 아이들에게 여긴 놀이터다. 재미있게 하고 간다. 봉사가 놀이로 다가오면 나중에 커서도 재밌게 하지 않을까 생각했다”며 ‘기부천사’다운 교육철학을 밝혔다.

사부, 그리고 봉사에 나선 사람들과 다 함께 연탄 3000장을 나른 멤버들은 뒤이어 한 대학교로 자리를 옮겼다. 멤버들은 대학생들과 함께 션의 강연을 들었다. 션은 강연에 앞서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며 네 멤버는 물론 강연에 참석한 학생들에게 모두 1만 원씩을 건넸다. 션은 “아내와 결혼한 후 하루에 만 원씩 모아 결혼기념일마다 봉사단체에 365만 원을 기부하고 있다. 결혼 4년 차가 됐을 때 1461만 원이 모였다. 1만 원으로는 누릴 수 없는 큰 행복을 느꼈다. 나의 행복에 감사하며 시작했던 나눔이 이렇게 커졌다”고 말했다.

션은 “1461만 원은 누구에게나 큰 돈이다. 그런데 1만 원으로 우리는 행복을 만든 것이다”라며 “나는 행복에 감사하며 나눔을 시작했고, 나도 행복하면서 누구에게 행복을 줄 수 있는 것이다. 꼭 기부를 하라는 것은 아니다. 스스로를 위해서든지, 남을 위해서든지 행복하게 써보라. 그리고 그 행복에 감사하며 나눔을 시작하면 좋겠다”고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강연이 끝난 뒤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대한민국 1도 올리기’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육성재와 이승기는 육성재의 매니저에게 즉석사진기를 빌린 뒤 경복궁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무료로 사진 촬영을 해줬다. 또한 버스정류장에서 사람들이 가져갈 수 있는 핫팩이 담긴 상자를 둔 뒤 ‘핫팩나눔’에 나섰다.

각자의 1만 원을 모아 비닐, 과자, 발, 돗자리 등을 구입한 양세형과 이상윤은 정자 한 편에 덕담 전문 인생상담소를 열었다. 시민들에게 무료 인생 상담을 해주고, 긍정적인 기운을 나누자고 의기투합한 것. 양세형과 이상윤은 곧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아이와 어머니에게 덕담을 해주고, 9살 아이가 가진 산타할아버지에 대한 고민에 답을 전하기도 했다. 멤버들은 1만 원을 가지고 각자의 방법으로 사람들에게 행복을 전하는 의미있는 시간을 보내며 시청자들에게도 따뜻한 감동을 선사했다.

선행 후 사부를 다시 만난 멤버들은 나눔의 소감을 각자 밝힌 뒤 션이 시작했던 아이스버킷챌린지를 언급하며 또 다른 선행 챌린지인 ‘집사부챌린지’를 구상했다. ‘집사부챌린지’는 작은 선행 후 집사부 포즈로 인증을 남기는 것으로 진행된다. 멤버들에게 자전거를 선물하며 자신이 체력 단련 철인 3종을 통해 많은 것을 얻었다며 철인 3종에 도전할 것을 제안한 션은 ‘집사부챌린지’의 첫 주자가 됐다.

멤버들의 릴레이 선행도 시작됐다. 양세형은 유병재의 문을 열어주고, 광희에게 손을 씻으라고 물을 틀어주는 선행을 보였다. 육성재는 비투비 멤버들의 옷을 직접 다렸고, 이상윤은 미용실 청소를 했다. 이승기는 시상식에서 동료에게 핫팩을 선물했고, 후배 워너원의 옹성우와 김재환의 어깨를 안마하며 작은 선행을 실천했다. 이승기의 집사부챌린지 현장은 이 날 분당 시청률 11.3%로 ‘최고의 1분’에 등극했다. 사부 션과 함께한 하루를 통해 나눔의 가치를 되새겨보고, 집사부표 선행릴레이까지 시작한 ‘선한 영향력’에 시청자들의 호평도 이어졌다.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오는 15일까지 해시태그 ‘#집사부챌린지’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집사부일체 포즈와 함께 자신의 선행 인증샷을 남긴 시청자들을 대상으로 기프티콘과 멤버 사인이 담긴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집사부일체’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