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이용진, 새해 인턴 테스트…까나리에 식초생수까지 ‘험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1박2일’

코미디언 이용진이 새해 첫날부터 험난한 인턴 테스트를 받는다. 6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 2일’)에서 공개된다.

이날 ‘1박 2일’에서는 강원도 인제에서 펼쳐지는 ‘2019 동계 야생캠프’ 첫 번째 이야기가 담긴다. 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윤시윤·정준영과 ‘인턴’으로 뽑힌 이용진은 ‘한국의 겨울왕국’이라 불리는 강원도 인제를 찾아가 ‘동계 야생캠프 끝판왕’을 보여준다.

특히 이용진은 새해 첫 미션부터 까나리 복불복에 당첨되며 험난한 가시밭을 예고했다. 특히 데프콘은 “너는 여기 있을 인재가 아니다”며 따뜻한 조언을 건넸고, 김준호는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은 무차별 식초생수 공격으로 그의 입맛을 돋웠다고 한다.

‘1박 2일’ 제작진은 “이용진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앞서 이용진은 인턴 합류와 동시에 ‘인생 역전 해봅시다’라는 말로 야망을 드러내며 독한 활약을 예고했다. 이후 여섯 멤버들의 몰이사냥 속에서 호시탐탐 역전을 노리는 것은 물론 김준호를 저격하는 스나이퍼로 변신했다. 이들의 대결을 기대해도 좋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