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셀럽파이브, 이제 갈라설 때?…김신영 “유닛 활동 선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김신영(왼쪽), 유재석. / 제공=JTBC ‘요즘애들’

코미디언 김신영이 셀럽파이브의 유닛 활동을 선언했다. 6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요즘애들’에서 공개한다.

이날 ‘요즘애들’에서 여섯 MC는 신년 계획을 밝힌다.

프로젝트 그룹 셀럽파이브로 활동 중인 김신영은 “2019년, 셀럽파이브가 갈라설 예정”이라고 해 이목을 끌었다. 이어 “랩 라인인 블랙, 보컬 라인인 화이트로 갈라져 유닛 활동을 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셀럽파이브의 주장 김신영은 이날 유닛 결성의 비화부터 셀럽파이브가 유닛으로 갈라설 수밖에 없었던 이유까지 공개한다.

‘요즘애들’ 제작진은 “김신영의 새해 목표는 이뿐만이 아니었다. 그는 복근을 만들어 ‘요즘애들’을 통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연이어 질문을 받은 유재석은 신년 계획으로 다시 한 번 분위기를 싸늘하게 만들었다”고 예고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