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유재석, 데뷔 후 처음 ‘셀프 쿡방’ 도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유재석. / 제공=JTBC ‘요즘애들’

코미디언 유재석 표 미역국에 요즘 애들이 눈물을 흘렸다. 6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요즘애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재석의 ‘쿡방’ 도전기가 담긴다.

유재석은 데뷔 후 20여 년 간 수많은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한 국민 MC이지만, 단독으로 요리하는 모습은 공개된 적이 없다. 유재석의 ‘쿡방’에 모든 출연자의 관심이 쏠렸고, 유재석 역시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2기 요즘 애들인 셰어하우스 ‘살자’ 팀을 위해 직접 미역국 끓이기에 나선 유재석은 전에 본 적 없는 초조한 모습으로 요리를 해, 보는 사람을 더 불안에 떨게 했다.

스튜디오에서 유재석의 쿡방을 감상하던 안정환은 시종일관 혹평을 멈추지 않았다. 그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의 MC답게 재료준비부터 조리과정까지 하나하나 지적하며 유재석을 자극한 것. 유재석은 “그래도 맛은 있었다”고 주장했지만, 끝내 “안정환, 네 생일이냐”며 화를 표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요즘애들’ 제작진은 “유재석 표 미역국을 직접 맛본 2기 요즘 애들 ‘셰어하우’ 팀은 갑자기 눈물을 흘려 유재석을 당황하게 만들었다”고 귀띔하며 궁금증을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