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V라이브 베스트 아티스트 수상…”달려라 방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 방송화면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5일 오후 5시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서 ‘글로벌 V라이브 톱10 베스트 아티스트’ 상을 받았다.

무대에 오른 방탄소년단 뷔는 “TV로만 봤던 시상식인 골든디스크에 올 수 있어서 영광이다. 생각하지 못한 상을 받아서 (기쁘다)”라며 감격했다.

이어 리더 RM은 해외 팬들을 위해 영어로 “우리 V라이브 채널 ‘달려라 방탄’을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자주 찾아 뵙겠다”고 말했다.

이날 골든디스크어워즈는 디지털 음원 부문으로, 후보작은 2017년 12월 1일부터 2018년 11월 30일까지 발매된 음원이다. 대상·본상·신인상 후보는 판매량·이용량 등 정량평가로 선정하며, 본상 후보 30팀(명)이 대상 후보이다.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의 음반 부문은 오는 6일 오후 5시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