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포토북 한정 발매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제공=YG

위너의 2018년 프라이빗 스테이지 실황 이미지가 담긴 포토북이 한정 발매 된다.

YG엔터테인먼트는 오늘(4일) 오후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위너 앵콜 콘서트 현장에서 포토북을 한정 판매할 것이라고 알렸다.

포토북에는 지난해 6월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 ‘WINNER PRIVATE STAGE WWIC 2018’ 실황 이미지가 담겼다. 위너 멤버들이 팬들과 소통하며 게임하는 모습, 무대 위에서 노래하는 모습 등이다. 포토북은 56페이지 분량과 스티커 1종으로 구성됐다.

한정수량으로 제작되는 WINNER PRIVATE STAGE WWIC 2018 PHOTOBOOK –LIMITED EDITION-은 내일(5일) 오후 6시에 개최되는 ‘WINNER 2018 EVERYWHERE TOUR ENCORE IN SEOUL’ 공연 현장 음반, DVD, 포토북 판매 부스에서 현장판매 특가로 만나볼 수 있다.

위너는 지난해 12월 싱글 ‘MILLIONS(밀리언즈)’를 발매하고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위너는 오는 5일 서울 앵콜 콘서트와 데뷔 후 첫 개최하는 북미 투어로 활발한 공연 활동을 펼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