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신주아X이혜정, 태국 방콕 ‘핵인싸’된 10년 지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틀트립’ 신주아·이혜정 태국 여행/사진제공=KBS2 ‘배틀 트립’

KBS2 ‘배틀트립’ 신주아·이혜정의 ‘태국 핵인싸 인증샷’이 공개됐다.

오는 5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되는 ‘배틀트립’은 신년특집 2019년 고수열전으로 꾸며진다. 태국에 거주중인 신주아와 모델 이혜정이 팀을 이뤄 ‘방콕 여행’을, 중국 활동 10년차 가수 채연과 배슬기가 ‘베이징 여행’을 떠난다.

공개된 사진 속 신주아·이혜정은 등을 맞대고 화보처럼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혹적 분위기의 신주아와 사랑스런 미소를 짓는 이혜정이 눈길을 끈다. 동시에 이국적이고 평화로운 풍경이 색다른 멋을 더한다.

모델 같은 눈빛과 포즈로 길거리를 ‘런웨이’로 만든 신주아·이혜정의 모델 워킹도 포착됐다. 이혜정의 살아있는 손 끝이 톱모델 포스를 내뿜는다. 무엇보다 두 사람의 남다른 친분에 관심이 집중된다.

두 사람은 벌써 10년째 우정을 쌓고 있는 절친으로, 신주아가 친구 이혜정을 위해 자신의 시크릿 스팟을 탈탈 털어 ‘쭈아투어’ 설계를 했다. 신주아는 “나만 믿고 따라와”라며 태국 거주 4년차의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이혜정은 “나 태국 핵인싸 된 것 같아”라고 말했다. 신주아가 아낌없이 공개할 태국의 핫플레이스와 현지인에게 사랑받은 숨은 여행지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