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스타 유백이’ 김지석, 대본에 흠뻑 빠졌다…열정·애정 ‘가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톱스타 유백이’ 김지석/ 사진제공=tvN

tvN 금요드라마 ‘톱스타 유백이’의 김지석이 대본에 흠뻑 빠졌다.

김지석은 ‘톱스타 유백이’에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파고드는 열연으로 연일 호평 세레를 받고 있다. 이가운데 김지석의 대본 삼매경이 담긴 촬영 비하인드 컷이 공개 돼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했다.

사진 속 김지석은 대본에 푹 빠져든 듯 진지한 얼굴이다. 자아도취 뻔뻔한 톱스타 면모부터 직진 로맨스와 애틋함까지 캐릭터의 다채로운 면면을 담아낸 김지석의 열정을 엿볼 수 있다.

특히 김지석은 언제 어디서나 대본에 열중, 캐릭터에 완연히 몰입한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보기만 해도 힐링되는 훈훈한 분위기의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극중 김지석은 로맨스와 웃음, 감동을 유려하게 풀어내는 호연으로 화수분 같은 매력을 폭발시키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극의 중심 축으로써 적절한 무게감과 유쾌한 재미를 선사하는 하드캐리 활약을 펼치고 있다. 더욱이 생애 첫 톱스타 역할을 맡아 연기 성장을 거듭하며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공고히 했다.

김지석의 빛나는 연기 열정으로 기대를 모으는 ‘톱스타 유백이’는 오늘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