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 치유기’ 연정훈, 윤종훈X김소라 목격…소유진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내 사랑 치유기’/사진제공=MBC

MBC ‘내 사랑 치유기’에서 연정훈이 윤종훈과 김소라의 다정한 모습을 목격한다.

‘내 사랑 치유기’ 제작진은 4일 연정훈이 윤종훈의 외도를 목격한 후 소유진에게 다정한 손길을 내미는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완승(윤종훈)은 아내 치우(소유진)를 두고 고교 동창 장미향(김소라)와 바닷가 데이트를 즐기는 아슬아슬한 만남을 이어나갔다. 급기야 완승은 미향과 깜짝 키스를 하고 얼떨결에 하룻밤까지 보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윤종훈과 김소라를 목격한 연정훈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진유(연정훈)는 두 사람의 모습을 발견하고 굳은 표정을 짓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 진유는 일촉즉발 상황 속, 완승과 미향을 등진 채 치우를 향해 손길을 내밀고 있어 긴장감을 자아낸다. 영문도 모른 채 서있는 치우와 달리, 진유는 아련한 눈빛과 함께 치우의 얼굴을 감싸고 있어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부른다.

‘내 사랑 치유기’ 제작진은 “지난 방송에서 완승은 아내 치우로 인해 재벌가 맏사위가 될 거란 사실에 기뻐했지만, 진유에게 미향과의 관계를 들켜 최대 위기를 맞게 될 예정”이라며 “이 사건으로 인해 치우, 진유, 완승 세 사람의 관계 속 어떤 변화가 일어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내 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그러나 식구들에게 그 한 몸 알뜰히 희생당한, 국가대표급 슈퍼 원더우먼의 명랑 쾌활 분투기다. 오는 6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