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 이름은 장미’ 채수빈 “엄마 생각나게 하는 영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채수빈,그대이름은장미

배우 채수빈이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채수빈이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를 하며 엄마의 젊은시절에 대해 생각하게 됐다고 밝혔다.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그대 이름은 장미’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조석현 감독과 배우 유호정, 박성웅, 오정세, 채수빈, 하연수, 이원근, 최우식이 참석했다.

채수빈은 홍장미의 딸 홍현아 역을 맡았다. 엄마 역의 유호정에 대해 “현장에서도 많이 도와주시고 현장 밖에서도 많이 챙겨주셔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유호정은 채수빈에 대해 “성실하고 열심히 하는 모습에 반했다”고 칭찬했다.

채수빈은 “연기하면서 엄마 생각을 많이 하게 됐다. 엄마한테도 젊은 시절이 있었구나, 엄마도 여자였구나 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영화에 대해서는 “(인물의 과거와 현재) 두 가지 이야기가 공존하는 게 신선했다”고 말했다.

‘그대 이름은 장미’는 평범한 엄마가 된 홍장미(유호정) 앞에 한 남자가 나타나면서 우여곡절 많은 그녀의 과거가 밝혀지는 코미디. 오는 16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