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 이름은 장미’ 이원근 “강아지에서 대형견으로 성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원근,그대이름은장미

배우 이원근이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원근이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에서 자신의 캐릭터가 “강아지 같다”고 말했다.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그대 이름은 장미’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조석현 감독과 배우 유호정, 박성웅, 오정세, 채수빈, 하연수, 이원근, 최우식이 참석했다.

박성웅은 대학병원 교환교수이자 홍장미의 과거 연인 유명환 역을 맡았다. 이원근이 어린 유명환을 연기했다.

이원근은 “감독님이 캐릭터를 굳이 꾸미려고 하지 말라고 했다. 감독님이 생각하는 캐릭터에 대해 문자를 주셨는데, 너무 얽매이지 말라고도 얘기하셨다”고 말했다. 또한 캐릭터에 대해 “제가 생각하는 명환은 순수하지만 아버지에게 억압당하는 인물”이라며 “강아지에서 대형견으로 성장한 느낌”이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성웅은 “제가 해야할 일은 하나였다. 원근처럼 순둥이 같고 유약해 보이면 됐다. 유약해 보이는 게 정말 힘들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대 이름은 장미’는 평범한 엄마가 된 홍장미(유호정) 앞에 한 남자가 나타나면서 우여곡절 많은 그녀의 과거가 밝혀지는 코미디. 오는 16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