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송은이 “엉방망이, 내 개그우먼 생활 중 유일한 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해피투게더4’/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송은이가 자신의 ‘흑역사 짤’을 지우지말아 달라고 요청한다.

3일 방송될 ‘해피투게더4’는 ‘셀럽파이브 특집’으로 꾸며진다. 흥과 끼로 중무장한 늦둥이 걸그룹 ‘셀럽파이브’의 송은이, 김신영, 신봉선, 안영미가 출연해 ‘해피투게더’의 새해 첫 문을 유쾌하게 열어젖힌다.

송은이는 최근 녹화에서 흑역사 공개의 첫 주자로 나섰다. 지난 ‘해투’ 출연 당시 김영철이 송은이의 얼굴을 깔고 앉아 생성된 ‘엉방망이’ 짤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현장에서는 송은이의 ‘엉방망이 짤’을 향한 찬사가 이어졌고, 송은이는 흑역사를 창피해하기는커녕 흡족한 미소를 보이며 폭소를 유발했다고.

급기야 송은이는 “내 개그우먼 생활 중 유일한 짤”이라며 “이 흑역사는 지우지 말아 달라”고 애원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멤버 모두가 라디오 DJ 경험을 가지고 있는 셀럽파이브는 아찔했던 말실수 흑역사를 공개하기도 했다. 김신영은 “라디오 생방송 도중에 ‘호두과자의 고장’을 ‘호두 고자의 고자’로 읽은 적이 있다”고 하며 흑역사 배틀의 포문을 열었다. MC 전현무는 “이시영 씨의 ‘고자전’을 잇는 에피소드”라며 엄지를 치켜들었다고 한다. 이밖에도 송은이, 신봉선, 안영미가 더욱 강력한 말실수를 셀프 폭로해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해피투게더4’는 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