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 베이비’ 오마이걸 유아 “주변에서 권유…더빙 꼭 해보고 싶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오마이걸,유아,구스베이비

오마이걸 유아가 2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애니메이션 ‘구스베이비’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걸그룹 오마이걸의 유아가 애니메이션 영화 ‘구스 베이비’의 목소리 연기에 참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구스 베이비’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더빙에 참여한 전현무, 박성광, 오마이걸 유아가 참석했다.

유아는 “평소 애니메이션을 즐겨본다. 더빙을 꼭 한 번 해보고 싶었다”며 “주변에서도 목소리 연기를 했으면 좋겠다는 말을 많이 했다. ‘구스 베이비’라는 멋진 작품을 하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전현무, 박성광 선배님과 함께 한다고 해서 흔쾌히 출연을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구스 베이비’는 까칠한 기러기 구스 잭(전현무)과 그를 엄마로 임명한 아기오리 남매 오키(오마이걸 유아)&도키가 친구들을 찾아 떠나면서 펼쳐지는 애니메이션 영화다. 오는 16일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