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더 로즈, 국내 콘서트로 연말 마무리 ‘홈커밍’ 성공적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밴드 더로즈 2018년 연말 콘서트 / 사진제공=제이앤스타컴퍼니

밴드 더로즈(The Rose)가 2018년 연말 콘서트로 팬들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 했다.

더로즈(The Rose)는 지난달  29일, 30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연말 콘서트 ‘2018 더 로즈 콘서트 홈 커밍(Home Coming)’을 개최해 팬들과 만났다.

‘홈 커밍’은 2018년 뜨겁게 달려온 1년간의 여정에 마지막을 장식하는 공연으로 더로즈의 집으로 초대하여 마음 따뜻한 저녁을 함께 보낸다는 콘셉트로 진행 되었다.

이 날 국내 콘서트임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국가의 팬들이 찾아오는 이색적인 모습을 보여 주며 월드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친 밴드임을 입증하였다.

이번 콘서트에서 더로즈는 ‘쏘리(Sorry)’, ‘좋았는데’, ‘베이비(Baby)’, ‘쉬즈인더레인(She’s In The Rain) 등 대표 곡들을 비롯해 퀸의 ‘보헤미안랩소디(BOHEMIAN RHAPSODY), 비틀즈의 헤이,주드(Hey,Jude) 등을 커버하며 실력파 밴드로서의 기량을 선보였다.

특히, 공연 중간에는 팬들에 대한 마음을 담은 편지 낭송과 함께 객석으로 등장하여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과 일일이 손을 맞대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였다.

지난해 유럽 12개국 13도시, 미주 11개 도시, 호주 2개 도시 투어에 이어 연말 공연까지 성공적으로 이끈 더로즈(The Roes)는 2019년도에도 활발한 음악 활동으로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