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황광희 “매니저 논란, 상처입은 분들께 죄송한 마음 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황광희,주간아이돌

방송인 황광희가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이승현 기자 lsh87@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의 황광희가 매니저에 관한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2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주간아이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새롭게 MC를 맡은 황광희, 조세호, 남창희가 참석했다.

이날 황광희는 현장에서 ‘매니저 일진 논란’에 관한 질문이 나오자 “상처입은 분께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저희로 인해 많이 걱정하는 분이 많아 정말 죄송했다. ‘전지적 참견시점’은 회사와 제작진이 상의할 거라고 들었다. 이번 일로 마음 쓰이게 해서 정말 죄송한 마음”이라고 했다.

새롭게 개편된 ‘주간아이돌’은 오는 9일 오후 5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