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승현 父 “김승현, 연예인급 여성과 두 달 안에 결혼” 거짓말

[텐아시아=우빈 기자]

‘살림남2’ 김승현 / 사진제공=KBS

배우 김승현의 아버지가 “김승현이 두 달 안에 결혼한다”는 폭탄선언을 날렸다.

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의 아버지가 김승현의 결혼설을 만든다.

이날 김승현의 아버지는 그동안 큰아버지의 며느리 자랑부터 고모들에게 당해온 설움과 굴욕을 갚고 광산 김씨 ‘넘버2’의 자존심과 체면을 지키기 위해 도착 전부터 두 아들이 받게 될 질문들을 짚어보며 그에 대해 자신이 시키는 대로 답하라고 신신당부하는 등 확실한 준비에 들어갔다.

특히 “장가는 언제 가냐”는 질문을 받을 게 뻔한 김승현에게는 반드시 “두 달 안에 결혼한다”고 대답할 것을 지시했다.

이후 팔순잔치 현장에서는 평소 큰아버지가 입에 침이 마르도록 자랑하며 기를 죽였던 소문난 박사 며느리까지 등장부모님의 심기는 더욱 불편해질 수밖에 없는 상황결국 아버지의 예상대로 집안 어른들의 질문공세가 이어졌고 김승현의 아버지는 미리 준비한대로 “두 달 안에 결혼할 것”이라는 폭탄선언을 날려 김승현을 당황시켰다.

이에 광산 김씨 친지들이 “조카며느리 사진 좀 보자”며 급조된 예비 신부의 정체를 궁금해하자 “연예인은 아니지만 연예인급은 된다”는 거짓말이 거짓말을 낳는 설상가상의 형국이 벌어졌다.

가문의 경사를 전해 들은 큰아버지는 마이크를 잡고 ‘김승현 두 달 결혼설’을 장내를 가득 채운 내빈들에게 널리 전파해 돌이킬 수 없는 강을 건너게 됐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더해 아버지는 “현재 따뜻한 마음으로 만나고 있는 상황”이라는 가십성 ‘썰’까지 덧붙여 과연 허세 결혼설의 뒷감당과 수습을 어떻게 할 것인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저녁 8 55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