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재, JTBC 새 금토극 ‘리갈하이’ 합류…”진구와 코믹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순재. / 제공=GNG 프로덕션

배우 이순재가 오는 2월 방송 예정인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에 출연한다. 배우 진구와 유쾌한 연기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리갈하이’는 일본 후지TV에서 방영된 동명 드라마를 원작으로 하며, 승률 100%의 변호사 고태림(진구)과 정의감 넘치는 신입 변호사 서재인(서은수)의 이야기를 다룬다. 이순재는 극중 고태림 법률 사무소의 사무장이나 태림의 모든 것을 관리하는 구세중 역을 맡는다.

구세중은 사무장 업무는 물론이고 조경과 요리, 건강, 가사 관리까지 도맡는 다재다능한 인물이다. 누구의 말도 듣지 않는 고태림을 다룰 수 있는 유일한 인물이다. 진구와 이순재의 연기 호흡이 기대를 모은다.

‘리갈하이’ 제작진은 “수식어가 필요 없는 배우 이순재가 합류하면서, 믿고 보는 연기자들의 라인업이 완성됐다. 오랜만에 웃기는 드라마를 선택한 이순재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