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3’ 이상아 딸 윤서진 “남자친구 사귄 적 있다…엄마는 몰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tvN ‘둥지탈출3’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상아가 딸 윤서진에게 남자친구의 조건에 대해 이야기했다.

1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이상아와 딸 윤서진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상아는 윤서진에게 “남자친구는 있냐”고 물었다. 윤서진은 머뭇거리면서 답하지 않았다.

이상아는 “있으면 데리고 와라”면서 “쌍가마와 B형은 절대 안 된다”고 말했다. 이상아는 “난 어떻게 세 명이 다 쌍가마였냐”며 자신의 삶을 돌이켜봤다.

이상아는 “언젠가 서진이가 울면서 ‘엄마처럼 살지 않겠다’고 한 적이 있다. 나로 인해 마음 고생이 심했다”며 딸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딸에 대해 “아직도 남자친구를 사귀어 본 적이 없다”고 확신했다.

윤서진은 “몇 번 있었는데 엄마한테 이야기를 안 했다”며 “엄마가 확인하겠다고 세세하게 볼 게 뻔했다. 할머니는 조금 안다”고 말했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보던 이상아는 깜짝 놀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