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 당신’ 양희경, 90세 어머니 살린 건강 레시피 전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볼빨간 당신’ 양희경/사진제공=KBS2 ‘볼빨간 당신’

KBS2 ‘볼빨간 당신’에서 양희경이 90세 어머니를 위해 건강식단을 준비한다.

‘볼빨간 당신’은 부모님의 제2의 인생을 응원하는 자식들의 열혈 뒷바라지 관찰기이다. 배우 양희경은 자신과 꼭 닮은 두 아들의 도움을 받아 ‘집밥 전도사’라는 인생 두 번째 꿈을 이루기 노력하고 있다.

양희경은 그 동안 한량TV를 통해 달걀 떡볶이, 제육밥전, 밥품두(밥을 품은 두부), 자취생을 위한 반찬 등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집밥 요리 레시피를 소개했다. 그런 양희경이 이번에는 ‘어머니를 살린 집밥’ 건강식단 레시피를 공개한다.

1일 방송에서 양희경은 90세 어머니를 위한 건강식단을 준비한다. 올해로 90세가 된 양희경 어머니는 수년 전 심부전증으로 길에서 갑자기 쓰러져 숨이 멎어 생명에 큰 위기를 겪었다. 응급 상황을 겪은 이후, 특히 식단 관리가 중요한 심부전증 환자를 위한 양희경의 지극정성 뒷바라지가 시작됐고, 그렇게 딸 양희경 음식으로 식단조절을 하며 어머니는 건강을 되찾을 수 있었다.

양희경은 ‘한량TV’를 통해 어머니에게 자주 해줬던 요리 2가지 레시피를 소개했다. 건강식이면서도 누구나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요리였다. 요리가 완성되자 ‘두덩이’ 아들들은 집에서 2분 거리인 외할머니 집으로 직접 집밥 요리 배달에 나섰다.

양희경의 어머니는 딸이 만든 음식을 맛있게 먹으며 즐거워했다. 양희은, 양희경 자매 못지 않은 어머니의 목청과 발음, 꼿꼿하고 시크한 매력과 유머감각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스튜디오 MC들이 “구순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다”고 혀를 내둘렀다.

집밥전도사 양희경이 공개한 집에서도 간단하고 맛있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집밥 건강식단 레시피는 어떤 것일까. ‘볼빨간 당신’을 웃음바다로 만든 양희경의 90세 어머니는 어떤 모습일까. 1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