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대축제’ 예리X케이X엄지X아린X다현X우기, 러블리 끝판왕 ‘키싱 유’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KBS2 ‘2018 KBS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캡처

그룹 트와이스 다현, 러블리즈 케이, 레드벨벳 예리, (여자)아이들 우기, 여자친구 엄지, 오마이걸 아린이 러블리 폭발 협업을 펼쳤다.

28일 오후 8시 30분부터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18 KBS 가요대축제’가 열렸다. 엑소 찬열, 방탄소년단 진, 트와이스 다현이 MC를 맡았고 KBS2에서 생방송됐다.

이날 다현, 예리, 케이, 우기, 엄지, 아린은 소녀시대 ‘키싱 유(Kissing You)’를 커버했다. 양갈래 머리, 리본 등으로 소녀스러움을 강조한 이들은 소녀시대만큼 상큼하고 사랑스러운 무대로 남심을 흔들었다.

한편 ‘2018 KBS 가요대축제’에는 방탄소년단, 엑소, 트와이스, 워너원, 레드벨벳, 세븐틴, 여자친구, BTOB, 에이핑크, 황치열, 선미, 청하, 노라조, 오마이걸, (여자)아이들, AOA, 빅스, 뉴이스트 W, GOT7, 몬스타엑스, NCT 127, 용준형, 10CM, 로이킴, 러블리즈, 모모랜드, 우주소녀, 더보이즈, 김연자, 셀럽파이브 등 30팀이 한 자리에 모여 ‘大 환상 파티’라는 주제로 환상적인 무대를 선사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