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짝사랑 중”…전소니, 도화지 같은 매력 (화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소니/ 사진제공= 데이즈드 코리아

배우 전소니가 신비로움이 가득한 화보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전소니는 ‘데이즈드 코리아’와 함께한 1월호 화보를 통해 도화지 같은 매력을 드러냈다. 장난끼 넘치는 소녀부터 성숙함이 물씬 풍기는 여인의 모습까지 시시각각 변화하는 얼굴과 분위기가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특히 무심한 듯한 표정 속에 감춰진 깊이 있는 눈빛으로 화보의 완성도를 높였다. 작품을 넘어 화보에서도 자신만의 색을 입혀내는 전소니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배우 전소니 화보/ 사진제공= 데이즈드 코리아

전소니는 첫 드라마인 tvN ‘남자친구’에서 진혁(박보검)의 여사친 조혜인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질투심을 넘어선 애정과 강단 있는 면모까지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극 중에서 진혁을 바라보는 혜인의 눈빛이 무엇인지에 대한 질문에 “좋아하는 마음이죠. 어릴 때부터 아주 오랫동안 혜인이는 진혁을 짝사랑해오고 있어요. 적극적으로 표현하지 못할 뿐이죠”라고 털어놨다.

이어 배우라는 직업은 어떤가에 대한 질문에는 “여전히 어렵지만 적어도 이제는 제 직업을 배우라고 말하는 게 틀린 건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요”라고 말했다.

전소니는 영화 ‘죄 많은 소녀’에 출연하며 주목 받았고, ‘남자친구’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