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세호와 손잡고 사이다 광고주 미팅까지 ‘성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날보러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노라조가 코미디언 조세호와 손잡고 사이다 회사를 찾았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날보러와요’에서다.

노라조는 조세호가 진행하는 1인 방송 ‘해주~세호’에 “사이다 회사 광고주를 만나보고 싶다. 우리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하다”며 의뢰했다. 조세호는 노라조의 제3의 멤버로 나서 사이다 회사에 일일이 전화를 걸어 약속을 잡았다.

노라조와 조세호는 실제 사이다 회사에 방문해 임직원을 만났다. 사이다를 향한 애정과 광고 모델로서 적합한지 오디션을 보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조빈은 한 사이다 회사에서 해당 사이다를 냄새만으로 찾아내 직원들을 놀라게 했다.

이후 노라조와 조세호는 사이다 회사 직원들을 위해 깜짝 공연까지 마련해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