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보러와요’ 노라조 조빈 “사이다 광고를 위해…” 의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날보러와요’ 방송화면 캡처.

“사이다 업체 광고주가 우리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묻고 싶어요.”

그룹 노라조 조빈이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날보러와요’에서 이같이 말했다. ‘해주~세호’ 채널에 의뢰를 요청해 코미디언 조세호를 만났다.

조빈은 조세호에게 “신곡 ‘사이다’로 사랑받고 있지만, 약간의 갈증을 느낀다”며 사이다 광고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광고를 찍겠다는 것보다 광고주들이 우리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고 싶다. 직접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려고 한다”고 밝혔다.

조세호는 노라조의 제3의 멤버로 나서, 사이다 회사에 일일이 전화를 걸었다. 그는 정중하게 홍보팀과 만남을 시도하는 등 진지하게 접근했다. 실제 사이다 회사 홍보팀 직원은 “노라조의 이미지는 굉장히 독특하다”고 평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