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빅뱅 승리 “최근 휴가 나온 지드래곤 만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뱅 승리. / 제공=JTBC ‘아이돌룸’

그룹 빅뱅 승리가 군 복무 중인 멤버 지드래곤과 태양의 근황을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다.

이날 ‘아이돌룸’은 크리스마스 특집 ‘땡큐 어워즈’로 꾸며진다. 올해 출연한 35팀의 아이돌 중 승리를 비롯해 그룹 워너원, (여자)아이들이 출연한다.

승리는 올해 ‘아이돌룸’의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뽑혔다. MC 정형돈과 데프콘은 YG엔터테인먼트 사옥을 직접 찾아 승리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승리는 “휴가를 나온 태양에게 문자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최근 휴가를 나왔던 지드래곤과 잠시 미용실에서 만났다”며 “형이 나를 보려고 한 시간을 기다렸다”고 덧붙였다. 이어 지드래곤이 승이를 만나 처음 건넨 말도 공개했다.

승리는 한파 속에서도 씩씩하게 군 복무중인 빅뱅 멤버들의 안부는 물론, ‘아이돌룸’을 위해 캐럴을 4개 언어로 불렀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