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보러와요’, 노라조·조세호의 특급 콜라보 ‘노라조세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노라조, 코미디언 조세호. / 제공=JTBC ‘날보러와요’

JTBC 예능프로그램 ‘날보러와요’의 ‘해주~세호’에 특별한 손님 남성듀오 노라조가 등장한다. 25일 오후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올여름 ‘사이다’라는 노래로 많은 사랑을 받은 노라조는 “노래를 접한 많은 사람들이 ‘이 정도 했으면 사이다 CF 찍어야한다’고 응원했지만, 정작 사이다 회사에선 연락이 없었다”며 고민을 털어놨다.

조세호는 생각지도 못한 노라조의 의뢰에 “홍보를 담당하는 사람은 따로 있지 않느냐”며 당황했지만, 이내 사연에 몰입하며 ‘세호 에이전시’를 결성했다. 이어 유명 사이다 회사들에 직접 찾아가 매력 보여주자고 제안했다.

조세호는 유명 사이다 회사들에 직접 수차례 연결 끝에 극적으로 미팅을 성사시키며 에이전시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했다. 제 3의 멤버라고 해도 손색없는 모습으로 변신해 일일 그룹 ‘노라조세호’를 만들었다.

‘날보러와요’ 제작진은 “노라조와 조세호는 ‘한정판 홍보 아이템’과 ‘회사 맞춤형 CM송’ 등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떨리는 마음으로 사이다 회사를 찾았다. 자신들의 기발한 아이디어를 펼치고, 각 브랜드별 사이다를 두고 당사 사이다를 맞추는 블라인드 테스트를 거치는 등 CF 모델로 발탁되기 위해 애썼다”며 “노라조세호의 여정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