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이동욱·유인나, 손가락마저 잘 어울리는 ♥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진심이 닿다’ 티저포스터/ 사진제공=tvN

2019년 tvN 첫 수목 드라마 ‘진심이 닿다’의 감성자극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진심이 닿다’ (연출 박준화/ 극본 이명숙)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표 여배우 오윤서(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로맨스 드라마. 이동욱-유인나가 주연을 맡고 박준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새해 시청자 마음에 닿을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4일, 크리스마스 이브에 어울리는 ‘진심이 닿다’ 티저 포스터가 공개돼 설렘지수를 상승시키고 있다. 서로 마주보는 이동욱, 유인나의 옆 모습과 함께 살짝 맞닿은 두 사람의 손이 설렘을 유발한다. 특히 이동욱의 조각 같은 옆 선과 달콤한 눈빛, 유인나의 햇살처럼 화사한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두 사람이 사랑에 빠진 순간을 필름 사진으로 담아낸 듯한 세피아 톤의 포스터가 아련하고 따뜻한 감성을 자극하는가 하면, 살포시 맞닿은 두 사람의 손가락은 미묘한 떨림을 자아내며 심장을 찌릿하게 만든다. 더불어 손까지도 잘 어울리는 두 사람의 ‘손케미’가 설렘에 불을 붙인다. 이에 ‘진심이 닿다’ 속 이동욱-유인나가 보여줄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킨다.

‘진심이 닿다’는 ‘남자친구’ 후속으로, 2019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