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오늘(22일) 2살 연하 연인과 결혼…신랑은 하버드 출신 금융업 종사자

[텐아시아=우빈 기자]
신아영,지니뮤직

방송인 신아영. / 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신아영이 행복한 12월의 신부가 된다.

신아영은 오늘(22일) 서울 모처에서 미국 금융업에 종사하는 2살 연하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

신아영과 예비 신라은 하버드 대학교 동문으로 같은 대학을 다니며 인연을 맺어 지인으로 알고 지내다 연인으로 발전,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

신아영의 소속사는 “신랑이 연예 활동을 하지 않는 비연예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들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신아영은 결혼 후에도 방송인으로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신아영은 2013년 SBS ESPN 아나운서로 입사 후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2015년 프리선언을 한 신아영은 하버드 출신 ‘뇌섹녀’로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지성과 입담을 겸비한 방송인으로 활약했다. 현재 신아영은 MBC에브리원 ‘어서와~한국은 처음이지?’ MC를 맡고 있으며 1월 2일부터 개편되는 tvN ‘수요미식회’에 합류해 신동엽 전현무 등과 호흡을 맞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