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1박2일’ 폐지설에 “사실무근” 강력부인

1박2일

‘1박2일’ 스틸

KBS가 10월로 예정된 가을 개편에서 KBS2 ‘해피선데이’의 코너 ‘1박2일’의 제작진 교체 및 폐지가 논의될 예정이라는 한 매체의 보도에 대해 반박하는 공식입장을 냈다.

8일 오후 KBS는 “KBS 내에서는 ‘1박2일’의 폐지가 전혀 논의된 바 없다”며 “1박2일 폐지설이라는 보도는 사실 확인을 거치지 않은 명백한 오보이며 사실무근이다”고 전했다.

이어 “‘1박2일’은 2007년 첫 방송 이후 지난 6년간 KBS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으로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왔으며, KBS와 제작진은 앞으로도 ‘1박2일’이 보다 재미있고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지난 봄 개편 당시 배우 유해진의 투입 및 제작진 교체에도 불구하고 ‘1박2일’이 여전히 부진을 면치 못해 내부적으로 폐지를 논의 중이라는 내용으로 보도한 바 있다.

‘1박2일’은 현재 유해진, 엄태웅, 이수근, 차태현, 성시경, 김종민, 주원 등이 출연 중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