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가 돌아왔다’ 조보아, ‘열공’ 부르는 꽃미모 선생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복수가 돌아왔다’ 조보아/사진제공=sidusHQ

조보아가 이지적인 매력과 함께 꽃미모로 교실을 접수했다. SBS 새 월화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의 촬영 비하인드 컷에서 공부 열정 샘솟게 하는 아름다운 선생님으로 변신한 모습이 눈길을 끄는 것.

사진은 ‘복수가 돌아왔다’ 5~6회의 촬영 현장이다. 수정(조보아 분)이 기간제 교사에서 정교사로 임명돼 들꽃반의 담임으로 반 학생들에게 인사를 건네는 모습이다.

조보아는 새내기 교사인 수정처럼 진지한 표정으로 수업에 집중하고 있다. 또 해사한 미소로 학생들에게 인사를 하며 첫 담임이 된 수정이의 설레는 마음을 표현하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에서는 들꽃반의 담임선생님이 된 수정과 학교로 돌아온 복수(유승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9년 전 복수가 학교를 그만두게 된 이유의 비밀이 조금씩 드러나며 선생과 제자로 다시 만난 두 사람의 행보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졌다.

조보아가 출연하는 ‘복수가 돌아왔다’는 7~8회는 18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