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앨범’ 방탄 RM, “믿어준 방시혁 PD님 사랑하고 존경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Mnet ‘2018 MAMA 인 홍콩’ 방송화면 캡처.

‘올해의 앨범’ 상을 받은 그룹 방탄소년단의 멤버 RM이 리더로서 방시혁 PD에게 “믿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14일 오후 홍콩 AWE(아시아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린 ‘2018 MAMA in HONG KONG(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서다.

‘2018 MAMA’는 지난 10일 한국에서 막을 올렸으며, 12일 일본에서는  ‘2018 마마 팬스 초이스 인 재팬(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 시상식이 열렸다. 14일 홍콩에서 열리는 시상식은 ‘2018 MAMA’의 피날레 격이다.

올해의 앨범 상의 후보에는 트와이스, 워너원, 레드벨벳, 세븐틴이 올랐다.

RM은 “지금 보고 계시는 좌석의 아미 여러분들에게 먼저 이 큰 가장 큰 영광을 돌린다. 지금 이 시간에도 앨범을 만들기 위해 분투하는 훌륭한 아티스트들이 많다. 저희가 이 상을 받는 것은 결코 낫거나 훌륭한 음악을 해서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꼭 애기하고 싶은 분이 있다”고 한 RM은 “저희 대표님인 방시혁 PD님, 저희가 아무것도 없었을 때 연습생 때 아무것도 없었는데 그런 저희들 데리고 작업실 연습실 숙소까지 물심양면으로 지원해주시면서 감성 믿어주셨다. 2014년에 저희가 맣잘 것 없을 때 ‘나는 너희가 데뷔 전부터 최소한 대상 가수라고 이미 생각했고 언젠가 조만간 최고의 그룹 될 수 있을 것이다. 너희 믿는다’고 했다”고 밝혔다.

RM은 “PD님 작업실 나오면서 저희 되게 웃었다. PD님이 많이 힘드신가보다 했다. PD님 주변 분들도 말리셨다고 한다. 잘나가던 작곡가 커리어 끝나는구나라고 했다고 한다. 저희 아무것도 없을 때 믿어주시고 사랑해주신 방시혁 PD님 사랑하고 존경하고 열심히 같이 가겠다”고 덧붙였다.

정국은 “오늘 무대 어떠셨나요 여러분 좋았어요?”라고 물으며 “무대도 그냥 저희 아미 여러분들 생각하면서 열심히 준비했고 앨범상 받게 됐는데 저희는 그냥 여러분들한테 자랑스러운 가수가 되고 싶었다. 지금도 마찬가지고 이런 상을 받게 되면서 좀 여러분들께 그런 마음을 가져도 된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앞으로도 계속 앨범 내면서 위안과 힘이 되고 싶고 저희의 영원한 마음속 1위는 저희 아미 여러분들이다”고 했다.

이날 시상식은 Mnet과 아시아 주요 지역 채널에서 동시 생중계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