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사300’ NCT 루카스, 양손 활용 ‘삼계탕 먹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진짜사나이300’/사진제공=MBC

MBC ’진짜사나이300’의 NCT 루카스가 ‘1인 1닭’ 삼계탕 먹방을 펼친다.

14일 오후 9시 55분 방송되는 ‘진짜사나이300’에서는 특전사에 입소한 ‘독전사’ 10인의 ‘텐덤 강하’ ‘사격 훈련’과 ‘불사조 수색대대’ 명예 하사로 임명된 백골부대 10인의 ‘논스톱 뜀걸음’ 체력단련 모습이 펼쳐진다.

14일 공개된 사진에는 백골부대의 자칭 ‘슈퍼맨’인 NCT 루카스의 삼계탕 먹방 현장이 담겼다.  제작진에 따르면 백골부대 ‘300워리어’ 도전자들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지옥의 체력 평가 연습 훈련을 마친 후 수색대의 ‘불사신 식당’에서 첫 식사를 하게 됐다. 명예 하사가 된 후 첫 식사 메뉴는 바로 ‘1인 1닭’의 삼계탕. 팔굽혀펴기부터 뜀걸음까지 흥건하게 땀을 흘린 도전자들은 크게 환호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고.

특히 사진 속 루카스가 양손에 비닐장갑을 끼고 닭고기를 통째로 뜯고 있는 모습이 시선을 끈다. ‘토끼 눈’을 뜬 뒤 고개를 숙이고 본격적인 먹방을 선보이고 있다.

다른 도전자들도 연신 “대박”을 외치며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고 한다. “이런 맛은 말도 안 된다”며 삼계탕의 맛에 깊이 감동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밖에도 지옥의 체력 평가 연습 훈련을 마친 각자의 소감을 나누며 뿌듯함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진짜사나이300’은 14일 오후 9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