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SBS 연기대상’ MC 합류…신동엽X신혜선과 환상 호흡 예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제훈/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2018 SBS 연기대상’에 배우 이제훈이 MC로 합류했다. 이에 예능 ‘미운 우리 새끼’의 진행자인 신동엽, 그리고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와 ‘사의 찬미’에서 여주인공으로 활약했던 신혜선과 함께 공동으로 ‘연기대상’을 진행하게 됐다.

이제훈은 최근 월화극 1위로 인기리에 종영한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인천공항공사 여객서비스팀 사원 이수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그는 웨어러블 보행 보조기를 착용했다는 사실을 감춘 채 살아가는 이수연의 감정과 심리를 밀도 있게 그려내며 극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한여름 역의 채수빈과 설렘, 힐링, 감동이 있는 애틋한 휴먼 로맨스를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연기대상’ 연출을 맡은 민의식 PD는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력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완성해 시청자들을 사로잡는 배우 이제훈이 이번 ‘연기대상’ MC로 합류하면서 더욱 격이 높은 행사를 선보이게 됐다”며 “신동엽, 그리고 신혜선과 좋은 호흡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자신했다.

‘2018 SBS 연기대상’은 오는 31일 오후 8시 55분부터 상암프리즘 타워에서 생방송으로 열린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