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정아, 20세기 시티팝 명곡 혜은이 ‘천국은 나의 것’ 재해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선우정아 ‘천국은 나의 것’ 커버. 사진제공=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

네이버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이 11일 정오 뮤지션 선우정아가 재해석한 혜은이의 ‘천국은 나의 것’을 국내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천국은 나의 것’은 1982년 발매 4개월 만에 10만 장이 팔리며 디바로 거듭난 혜은이의 정규 13집 ‘내 작은 입술에/독백’ 수록곡이다. 퇴폐적인 분위기를 이범희 작곡가의 수려한 멜로디와 당시 쉽사리 만나볼 수 없었던 세련된 사운드로 담아내 지금까지도 국내 시티팝 명곡으로 꼽히고 있다.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의 네 번째 곡으로 선정된 ‘천국의 나의 것’은 선우정아의 목소리로 재탄생했다.

​선우정아는 “이 곡을 처음 듣고 지금 들어도 손색 없는 사운드가 귀를 사로 잡았다. 양질의 멋진 연주에 혜은이 선생님은 얄궂은 어투로 노래를 하고 있었고 그 조합에서 색다른 재미를 느꼈다.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은 내 안에 있는 에너지를 가감 없이 풀어내는 작업이었다”며 리메이크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선우정아의 ‘천국은 나의 것’ 뮤직비디오는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https://www.naverfoundation.org/digging_club_seoul)’ 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다.

오는 15일에는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 다섯 번째 곡으로 데이브레이크가 재해석한 모노의 ‘넌 언제나’가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