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톤스, 연말 콘서트 ‘롱웨이:투홈’ 마무리…”감동의 떼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페퍼톤스. / 제공=안테나

밴드 페퍼톤스(peppertones)가 연말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페퍼톤스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서울 이화여대 삼성홀에서 2018 연말공연 ‘롱웨이: 투홈(LONG WAY : TO HOME)’을 펼쳤다.

앞서 6월 음반 발매 기념 공연, 7월 클럽투어 모두 정규 6집 음반의 타이틀인 ‘롱웨이(LONG WAY)’에서 파생된 콘셉트다. 오랫동안 머나만 길을 떠났다가 돌아오는 여행의 느낌으로 꾸몄다. 관객들을 집으로 초대한 느낌의 무대와 구성으로 따뜻함을 더했다.

곡 목록부터 선정부터 세심하게 짠 이번 연말 콘서트는 완성도 높은 편곡과 스트링, 브라스, 마림바 등의 악기 편성 등이 돋보였다.

페퍼톤스는 약 20곡을 열창했고, 관객들은 기립해 같이 호흡을 맞췄다. 이장원은 “공연할 때 세상에서 가장 좋다”며 내년 밴드 결성 15주년을 맞는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