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변호사 조들호2’ 고현정, 붉은 조명 아래…압도적 카리스마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의 고현정/사진제공=KBS2 , UFO프로덕션

배우 고현정이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에서 남다른 카리스마를 보여줄 예정이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제작진은 10일 고현정의 첫 스틸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고현정은 극 중 절대 권력의 중심 국일그룹의 기획조정실장으로서 회장 국현일(변희봉)의 총애를 받는 실세중의 실세 이자경 역을 맡는다. 국현일이 자신의 친자식들보다도 신뢰를 하는 탓에 시기와 질투를 받지만, 미모와 능력 그리고 권력까지 절대적 우위에 서 있는 인물.

사진 속 고현정(이자경 역)은 붉은 조명 아래에서 남다른 분위기를 풍긴다. 제작진에 따르면 사진 속 장소는 극 중 이자경의 아지트다. 그의 취미활동이 펼쳐지는 공방이다. 한 땀 한 땀 정성들여 그만의 독특한 반지를 만든다는 설명. 이자경의 정체성이 고스란히 담긴 이곳에서는 어떤 이야기들이 펼쳐질까.

고현정을 통해 탄생할 이자경은 어떤 인물일지, 또 무소불위 거악에 대항할 박신양(조들호 역)와의 연기 대결은 어떨지가 관전포인트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린 조들호(박신양)가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을 만나 치열한 대결을 벌이게 되는 이야기다. 2019년 1월 7일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