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트립’ 문정희, 반려견 마누 美 도그쇼 입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8일 방송된 SBS 플러스 ‘댕댕트립’ 화면. 사진제공=SBS 플러스 

배우 문정희가 8일 방송된 SBS 플러스 반려견 동반 여행 프로그램 ‘펫츠고!댕댕트립’에서 미국 도그쇼를 체험했다.

문정희의 반려견 마누는 미국의 견공들을 제치고 도그쇼의 잘생긴 개(Most Handsome dog)부문에 당당히 입상, 3위를 차지해 문정희를 기쁘게 했다.

이 도그쇼는 포틀랜드 캐논비치에서 20년 넘게 매 해 열리고 있다. 문정희는 과정 자체를 즐기면서도 마누의 수상에 욕심을 내며 각오를 다졌다. 2위 발표까지 이름이 불리지 않자 초조해 하던 문정희는 3위로 마누 이름이 호명되자 기쁨의 탄성을 지르며 아이처럼 좋아했다.

마누는 입상 전부터 귀여운 외모와 애교 넘치는 장기 등으로 미국 반려인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으며 ‘스타견’ 탄생을 예감케 했다. 수상 후에도 악수 개인기 등을 보여줬다.

2회 방송에서는 도그쇼 외에도 미국의 자유로운 반려견 문화를 담아냈다. 반려견 로미와 함께 미국 여행을 떠난 배우 강예원은 뉴욕에 위치한 펫 프랜들리 호텔에 숙박했다.

‘펫츠고!댕댕트립’은 매주 토요일 밤 8시 SBS 플러스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