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즐리, 크러쉬 추천으로 ‘더 팬’ 등장…”위안되는 음악 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8일 방송된 SBS ‘더 팬’ 방송화면 캡처.

8일 방송된 SBS ‘더 팬’에서 싱어송라이터 크러쉬가 추천한 뮤지션은 크리즐리였다.

크러쉬는 “처음에는 별 감흥이 없었는데 이 친구의 계속 듣다 보니 아주 좋았다. 삶에 위안이 되는 음악을 한다”고 소개했다.

크러쉬의 설명 이후 등장한 그리즐리는 자작곡 ‘미생’을 불렀다.

그리즐리의 노래가 끝나자 유희열은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노래였다”고 평했다. 김이나는 “응원의 마음으로 추천하겠다”고 합격 판정을 내렸다. 그러나 그리즐리는 183표를 받아 다음 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