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지, ‘가리워진 길’ 부르며 뭉클한 감동 선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8일 방송된 KBS2 예능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김연지가 ‘가리워진 길’을 부르며 감동을 자아냈다.

김연지는 무대에 오르기 전 “김현식, 유재하 두 선배님을 모두 느낄 수 있는 곡이다. 오랜만에 돌아온 만큼 큰 감동을 드리겠다.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무대가 끝난 후 정재형은 “김현식 씨와 유재하 씨가 함께 불렀던 노래를 한 무대에서 보여주는데 너무 뭉클했다. 두 분이 똑같은 11월 1일에 돌아가셨다. 우리가 두 분을 다 기억해야 하는 시기가 아닌가 싶다”고 평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