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드림노트, 여덟 소녀의 깜찍 발랄 퍼포먼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드림노트. 사진=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그룹 드림노트(DreamNote)가 8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에서 데뷔 타이틀곡 ‘드림노트’를 통해 에너지를 발산했다.

드림노트는 청량하고 밝은 에너지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멤버 각각 돋보이는 다양한 표정과 군무로 자신들만의 팀워크를 자랑했다.

‘드림노트’는 레트로 팝 장르의 청량한 분위기의 곡으로 여덟 소녀들의 당찬 각오를 담았다. 트와이스의 ‘예스 오어 예스(Yes or Yes)”하트 셰이커(Heart Shaker)’, 여자친구의 ‘러브 버그(Love Bug)’, 프로미스나인의 ‘러브 밤(LOVE BOMB)’ 등을 만든 데이비드 엠버(David Amber)가 작곡했다.

드림노트는 지난달 7일 첫 번째 앨범 ‘드림라이크(Dreamlike)’를 발매하며 데뷔했다. 데뷔 한 달을 갓 넘긴 드림노트는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