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 中 패션지 커버 장식…시선이 머무는 금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가 중국 패션지 ‘요호걸’(YOHO!GIRL)의 표지 모델을 장식한 사진이 8일 공개됐다.

송민호는 지난 26일 데뷔 후 첫 솔로 정규 앨범 ‘XX’를 발표하고 장기간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달리며 인기몰이 중이다. 송민호는 인터뷰에서 앨범 명 ‘XX’에 대해 “어떤 멋있는 단어로 이번 컴백의 느낌을 표현할까 많이 고민했다”며 “대중들이 제 노래를 들을 때 스스로 ‘XX’를 채워 나가길 바랐다. ‘솔로 송민호’로서 제가 좋아하는 음악을 제가 직접 다양하게 시도했다. 표현되는 것들도 가장 진실하고, 저의 개성을 온전히 담았다”고 설명했다.

송민호는 위너 멤버들에 대한 애정 어린 이야기를 전하며 돈독한 우애를 자랑하기도 했다. 강승윤을 ‘좋은 친구이자 믿음직스러운 리더’, 김진우를 ‘마음을 편하게 해주는 형’, 이승훈을 ‘늘 함께 장난을 치는 재밌는 형’이라고 표현하며 멤버들을 향한 고마움과 남다른 우정을 보여줬다.

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예능에서도 종횡무진 활약중인 송민호는 ‘신서유기’ 시즌3부터 합류해 시즌6까지 매 시즌 다채로운 캐릭터를 통해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무대 위에서는 강렬한 카리스마를 지닌 아이돌로, 예능에서는 부담을 벗어 던진 막내로 활약한 송민호는 “’신서유기’ 안에서 굉장히 즐기면서 지냈다. 형들과 함께 즐겁게 노는 제 모습과 음악을 할 때 최선을 다하는 제 모습이 서로 충돌하지 않고 균형을 유지했다”고 전했다.

올 한해 첫 솔로 앨범과 예능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은 송민호는 여전히 삶의 중요한 요소로 ‘음악’을 꼽았다. 송민호는 “평소에 갑자기 문득 떠오르는 영감이나 제가 표현하고 싶은 어떤 감정을 음악으로 바꾸는 과정이 가장 행복하다”면서 “무언가에 얽매이지 않을 수 있도록 하는 음악은 지금 생활 속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음악에 대한 특별한 애착을 보였다.

송민호는 8일 방송되는 MBC ‘쇼! 음악중심’, 9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