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정, ‘미스터션샤인’ 차기작은 ‘국민 여러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김민정.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배우 김민정이 8일 KBS2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으로 안방극장 복귀를 알렸다.

이날 소속사 크다컴퍼니는 “김민정이 ‘국민 여러분’에서 박후자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오는 3일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극 중 박후자는 양정국(최시원)의 사기로 아버지가 쓰러지고 아버지의 빈자리를 채우며 대부 업체를 더욱 크게 성장시킨 인물이다.

‘국민여러분’은 얼떨결에 경찰과 결혼한 사기꾼이 원치 않는 사건에 휘말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코믹 범죄극. ‘뱀파이어 검사’‘나쁜 녀석들’‘38사기동대’ 등을 집필한 한정훈 작가의 KBS 첫 진출작으로 기대를 모은다. ‘저글러스’‘옥란면옥’의 김정현 PD가 연출을 맡았다.

‘국민 여러분’은 ‘땐뽀걸즈’‘동네변호사 조들호2’ 후속으로 2019년 3월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