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깊은 상”…이제훈, 영화 ‘아이 캔 스피크’로 황금촬영상 남자 인기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제훈/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제훈이 제38회 황금촬영상 남자 인기상을 수상했다.

이제훈은 지난 6일에 개최된 제38회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영화 ‘아이 캔 스피크’로 촬영 감독이 뽑은 남자 부문 인기상을 수상했다.

이제훈은 영화 ‘아이 캔 스피크’에서 냉철한 원칙주의 9급 공무원 박민재 역을 맡았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생존자인 옥분 역의 나문희와 세대를 뛰어넘는 호흡을 보여줬다.

이제훈은 “상의 무게가 앞으로 배우로서 삶에 대한 무게를 감당하라는 의미로 느껴진다”며 “영화를 사랑하는 한 사람이자 영화에 참여하는 배우로서 모든 스태프 분들이 저한테 너무나 소중하다. 뜻 깊은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제훈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불의의 사고로 웨어러블 보행 보조물을 착용한 채 살아가는 인천공항공사 신입사원 이수연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제훈은 최근 영화 ‘사냥의 시간’ 촬영을 마쳤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