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팬’ 전현무, 셀럽으로 등장 “내 인생에 누굴 추천하는 건 처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더 팬‘/사진제공=SBS

SBS ‘더 팬‘에 MC 전현무가 ’추천 셀럽‘으로 등장한다.

전현무는 SBS 간판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었던 ‘판타스틱 듀오’, ‘K팝스타’와 ‘팬텀싱어’ ‘히든 싱어‘ 등을 진행하면서 ‘음악 예능 전문 MC’로 활약했다. 최근 ‘더 팬’ 녹화장에는 MC가 아니라 ‘셀럽’으로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등장만으로도 웃음을 자아낸 전현무는 “내 인생에서 누구를 추천하는 게 최초”라며 “제가 진행했던 음악 예능 프로그램의 출연자였던 분”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 분은 심지어 당시 탈락자였다”고 말해 궁금증을 더했다.

팬 마스터와 현장 관객들은 예상치 못한 예비스타의 출연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추천한 전현무도 떨림을 감추지 못해 뜻밖의 긴장감을 자아냈다는 후문. 전현무가 최초로 추천한 예비스타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더 팬’은 지난 1일 방송 직후 하루만에 주요 포털 및, 유튜브, SNS 채널 등에서 클립 영상과 관련 영상 조회수가 100만뷰를 돌파했다. 8일 방송에서는 전현무를 비롯해 신화의 에릭·민우, 악동뮤지션 수현 등이 추천하는 예비스타들이 함께한다. 

 ’더 팬‘ 3회는 8일 토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