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꼬X유성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첫 번째 OST 주자…’별’ 8일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OST ‘별’/사진제공=뮤직웍스

tvN 토일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 안길호, 극본 송재정)의 첫 OST가 베일을 벗는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제작진은 “드라마 첫 번째 OST인 로꼬와 유성은의 ‘별 (Little Prince)’이 오는 8일 오후 6시에 발매된다”고 7일 알렸다.

‘별’은 마법 같은 일들이 일어나는 그라나다를 테마로 한 곡이다. 꿈 같은 상황을 감성적으로 풀어낸 가사와 일렉 기타를 베이스로 한 몽환적인 사운드가 돋보이는 매력적인 곡이다. 유성은의 섬세한 보컬과 로꼬의 래핑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다이나믹한 곡이 완성됐다. 

로꼬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통해 약 2년 만에 OST 작업에 참여한다. 여러 아티스트들과 협업했던 그가 유성은과 호흡을 맞추며 새로운 시너지를 보여준다.

로꼬는 직접 랩 가사를 쓰는 등 작사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유성은은 코러스로도 목소리를 더해 한층 풍성한 곡을 만들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갔다가 전직 기타리스트였던 정희주(박신혜)가 운영하는 싸구려 호스텔에 묵으며 두 사람이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며 펼쳐지는 이야기이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매주 토∙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